㈜캐럿글로벌 ‘당근영어 주니어’, 원어민 비대면 수업으로 코로나 교육 공백 채워 [서울신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장기화로 대면 교육이 어려워지자 학습 공백 해소를 위한 온라인, 모바일 비대면 교육에 대한 수요가 확대되고 있다.

이에 에듀테크 전문기업 ㈜캐럿글로벌의 비대면 화상교육 전문브랜드 ‘당근영어 주니어’가 코로나 시대에 미국, 캐나다 원어민 강사와 화상으로 비대면 수업이 가능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이고 있다.

당근영어 주니어 교육 시스템은 지난 20년간 축적된 캐럿글로벌의 언택트 교수법 노하우를 바탕으로 원어민 강사와의 화상 수업을 통해 집중력 강화는 물론 외국인에 대한 두려움을 없앨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실제로 특별하게 구성된 당근영어 주니어만의 4단계 완전 학습은 예습부터 복습까지 체계적인 학습을 가능하게 한다.

수업은 ▲화상영어 전문교재와 퍼펙트러닝 예습을 통한 사전학습 ▲담임 원어민 강사와의 화상영어 정규학습 ▲담임 원어민 강사의 피드백을 통한 발음 교정 및 문장 복습 ▲배운 내용과 수업 연계 추가 자료를 활용한 맞춤 초과 학습의 순서로 이어진다.

특히 담임 원어민 강사의 문장 및 발음 교정 피드백은 학생들의 실력 향상에 큰 도움이 되어 학부모들에게 인기가 높다. 또한 인터넷 강의와 오프라인 수업의 장점만을 취해 접근성, 편의성, 효과성이 우수하다.

 

당근영어 주니어는 레벨테스트를 통해 학생들의 실력에 맞는 맞춤 수업을 제공하며, 기초 영어회화 과정뿐만 아니라 영어매거진 과정, 토론심화 과정까지 다양한 수준별 커리큘럼을 보유하고 있어 초등학생부터 중, 고등학생까지 수강이 가능하다.

 

최근에는 엄선된 주제별 교육 영상을 활용한 단계별 활동으로 스피킹과 라이팅 학습이 동시에 가능한 주니어 아카데믹 과정이 새롭게 신설됐다.

관계자는 “당근영어 주니어는 검증된 북미, 캐나다 원어민 강사의 스펙을 직접 화상을 통해 눈으로 확인 가능해 더욱 믿을 수 있다”며 “코로나19로 연기 혹은 포기하게 된 해외 어학연수, 유학에 대한 아쉬움과 국내 대면 수업의 학습 공백을 채워줄 수 있는 대안이 될 수 있을 것이라 자신한다”라고 전했다.

한편 당근영어 주니어는 무료 수업을 통해 체험이 가능하며 홈페이지를 통해 매일 선착순으로 신청이 진행된다. 더욱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 기사 원문 보러 가기: https://bit.ly/34zw05P

▶ 당근영어 주니어 무료 수업 신청: https://bit.ly/3c8We3b

첨부파일 : 20210601134621.